본문 바로가기

퇴행성관절염 - 서울본내과 - 질환정보

Top 영역 건너뛰기
Top 영역 끝
본문 바로가기
본문 시작

질환정보

퇴행성관절염

퇴행성관절염이란?

퇴행성관절염은 가장 흔한 관절질환으로서 나이가 들어갈수록 발병이 증가하므로 퇴행성관절염이라고 불립니다. 관절은 뼈, 연골 관절막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뼈의 끝을 싸고 있는 탄력 있는 연골(물렁뼈)은 관절에 오는 충격을 흡수하여 완화시키는 작용을 합니다.

퇴행성관절염은 관절을 보호하는 기능을 하는 연골이 손상되거나 또는 퇴행성 변화로 인해 연골이 닳아 없어지고 그 밑에 있는 뼈도 손상되어 기형적으로 뼈가 자라게 되면서 통증이 생기는 질환입니다.

  • 퇴행성관절염의 원인

    과거에는 정상적인 노화의 결과라고 생각해 왔으나 최근학자들에 의해 몇 가지 요인이 있다는 사실이 밝혀졌습니다. 유전적인소인으로 퇴행성관절염이 발생할 확률이 높은 사람들이 있다는 사실도 알려져 있으며,비만관절 외상이나, 염증으로 인한 연골손상 후에 잘 발생합니다.

  • 퇴행성관절염의 증상

    무릎의 통증으로 오전보다는 오후에 심하게 느껴지며, 무릎이 붓고 물이 차며 종일통증을 느끼기도 합니다.
    척추에 퇴행성관절염이 오는 경우에는 허리에 통증을 느끼고 심한경우에는 저릿저릿한 신경증상이 발생하여 허리디스크로 오인하기도 하며, 통증이나 관절운동 범위의 제약 때문에 보행이 어색해지기도 합니다.

    또한 손마디에도 퇴행성관절염이 흔하게 발생하는데 특히 손가락 끝마디 관절에 잘생기며, 모든 손가락마디에다 생길 수 있습니다. 손가락 퇴행성관절염의 특징은 중년 여성에서 잘 발생하며, 통증을 느끼면서 손가락마디가 서서히 굵어지는 것을 경험합니다.

  • 퇴행성관절염의 진단

    간단한 문진과 진찰로서 어렵지 않게 퇴행성관절염을 진단할 수 있으며, 엑스레이 촬영을 통해 쉽게 확진이 됩니다.
    엑스레이 퇴행성관절염이 있다 하더라도 다른 원인을 감별하기 위해 관절에 물이 찬 경우 관절의 물을 뽑아 검사를 하거나 다른 질환에 대한 피검사를 하기도 합니다.

  • 퇴행성관절염의 치료

    현재까지는 퇴행성관절염의 손상된 연골을 완전히 정상화 시키는 치료법은 없는 것이 사실입니다. 하지만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는 많은 방법들이 있고 적절히 치료하면 퇴행성관절염의 악화를 예방하고 지연시킴으로써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하며, 체중관리, 규칙적인 운동, 약물치료, 수술적인 치료를 통해 조절이 가능합니다.

    즉 치료의 목표는 관절의 통증을 감소시키며, 관절파괴 및 변형을 예방하고 궁극적으로 관절기능의 손상을 최소화 하는데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