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과민성 대장증후군 - 서울본내과 - 소화기내과 클리닉 - 과민성 대장증후군

Top 영역 건너뛰기
Top 영역 끝
본문 바로가기
본문 시작

소화기클리닉

소화기내과 전문의들을 비롯한 최고의 의료팀, 대학병원급 장비로 구성된 소화기내과 클리닉은 이미 그 꼼꼼함으로 정평이 나 있습니다.

수만회 이상의 내시경 시술과 수천회에 이르는 용종절제술로 작은 것 하나라도 놓치지 않고 언제나 내 가족처럼 진료하겠습니다.

과민성 대장증후군

과민성 대장증후군염

대장의 분절운동이 증가되면서 장의 일부분이 풍선같이 부풀어 통증이 나타나는데, 이러한 대장운동과 감각신경 이상에 의한 증상 모음을 과민성 대장 증후군이라 합니다.

  • 신경 쓰면 배가 자주 아파요!

    과민성 대장증후군염은 감각신경의 이상으로 인해 신경을 쓰면 아파오는 것이다. 건강한 성인의 25%이상이 이 증상을 갖고 있으며, 나이가 들면서 증가합니다.

  • 변을 묽게 하루에 여러 번 보아요!

    헛배가 부르고, 가스가 차며, 먹은 것이 그대로 있는 듯하고, 부글거리고, 먹으면 화장실에 가고 싶고, 대변을 보아도 또 보고 싶어지며, 소량의 변을 여러 번 묽게 봅니다.

    아랫배의 쥐어짜는 듯한 통증, 배변감은 있으나 나오지는 않고, 설사와 변비가 교대로 나타나기도 합니다. 과음 또는 육류의 과식, 정서적인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증상이 심해지고, 다양한 기간을 증상 없이 지내기도 합니다.

    매사를 꼼꼼하게 다루며 완벽함을 추구하는 분에게 자주 나타납니다. 여자의 경우 가사일 등에서 강박적으로 청결해야만 하는 분에게 흔합니다. 이러한 성격을 가진 사람은 정신적 또는 육체적으로 많은 노력을 들이나 흔히 그 만족도는 낮아 스트레스가 높아지며, 과민성 대장 중후군의 특징적인 증상이 심해집니다.

  • 정밀 검사에서는 이상이 없다고 하네요!

    정밀검사에서 아무런 형태적 이상이 없을 때 기능적 소화 장애 혹은 과민성 대장 증후군이란 진단을 붙이게 되는데, 이때 흔히 병명을 못 찾았다고 생각되어지기도 합니다. 그러나 기능적 이상도 한 가지 질병입니다.
    감별진단 대상은 대장암, 장용종, 궤양성 대장염, 장결핵, 세균성 대장염 등 염증성 대장 질환입니다.

    진단 방법으로는 일반혈액검사, 소변검사, 흉부 및 복부 X선 단순촬영, 간 기능 검사, 40대 이상에서는 대장 내시경 검사 혹은 X선 대장 조영 검사가 있으며, 체중감소와 더불어 유사한 증상이 있을 때는 갑상선 기능검사도 필요합니다. 성격과 증상의 심한 정도가 관련이 있어 정신과적 치료가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 내가 무엇을 할 수 있을까요?

    • 지방분이 많은 음식 주의.
    • 음주와 커피 등 카페인 음료에 대한 절제.
    • 약물치료는 심할 때만 간헐적인 복용.
    • 경쟁이 수반되지 않는 운동.
    • 즐거운 삶.
  • 무엇이 좋아졌나요. 정말 좋아졌어요!

    • 하루에 한 번만 가도 시원합니다.
    • 출근길에 화장실을 찾지 않습니다.
    • 식사 후 배 속이 편합니다.
    • 변의 굳기가 적당합니다.
    • 배가 부글거리지 않습니다.
    • 스트레스로 몸의 이상이 생기지 않습니다.
    • 삶이 즐겁습니다.
    • 내가 건강해졌다고 생각됩니다.